HOME > 생활·문화 > BOOK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속 사색하기 좋은 87곳, <서울, 사색의 공간> 출간
'서울, 사색의 공간' 87개소 책으로 엮어
 
이근형 기자 기사입력  2015/07/09 [09:45]
- 각 공간 특징과 대중교통 이용한 자세한 길안내 및 주변 관광코스 함께 소개
- 한강북쪽권‧남쪽권 두 권… 서울책방(신청사 지하1층)서 판매(권당 8천원)

▲  성북구 북악하늘길 하늘전망대 (사진제공:서울시 홈페이지 '서울,사색의 공간'  ) © 제이칸뉴스 이근형 기자
[제이칸뉴스=이근형 기자]일상이 지치고, 고민으로 머리가 복잡하다면, 서울 사색의 공간에서 일상의 작은 쉼표를 찍어보자.
 
성북구 ‘북악하늘길’은 1968년 무장간첩 침투 사건 후 폐쇄돼 사람들의 발길이 닿지 않은 곳이었다가 산책로로 조성되면서 시민들에게 전면 개방됐다. 총 4개 산책로 중 ‘김신조 루트’라 불리는 2코스는 서울의 비무장지대라 불릴 정도로 숲이 잘 보존돼 있다.
‘북악하늘길’의 가장 깊은 계곡에는 ‘삼무삼청’(三無三靑·전파, 소음, 걱정이 없고, 산이 푸르고, 하늘이 푸르고, 마음이 푸른 곳)이라 불리는 넓은 휴식공간이 있다. 표현 그대로 마치 무릉도원을 연상케 할 만큼 경치가 수려하고 아늑하다.  
▲ 금천구 호암사 전경     (사진제공:서울시 홈페이지 '서울,사색의 공간'  ) © 제이칸뉴스 이근형 기자
▲  금천구 호암산 잣나무 산림욕장 입구   (사진제공:서울시 홈페이지 '서울,사색의 공간'  ) © 제이칸뉴스 이근형 기자
금천구 ‘호암산 잣나무산림욕장’은 잣나무에서 뿜어내는 피톤치드가 가득한 곳이다. 1년 중 여름철에 피톤치드가 가장 많이 발생한다고 하니 무더운 여름 이곳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해보는 건 어떨까.
 
천만 시민이 살아가는 거대 도시 서울에서 이렇듯 사람의 발길이 드물어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잘 보존돼있고, 자동차 소리 등 듣기 거북한 인공의 소리가 적고 경관이 아름다워 휴식하고 명상하기 좋은 ‘서울, 사색의 공간’ 87곳이 책으로 나온다.
 
서울시(시장 박원순)는 작년 10월 ‘서울, 사색의 공간’ 87곳을 선정, 홈페이지와 스마트폰 앱 등을 통해 소개한 데 이어, ▴장소 소개 ▴유래 ▴주소와 지도 ▴대중교통 길 안내 ▴연락처 ▴관련 프로그램 등 유용한 정보와 사진을 엮어 동명의 책으로 발간했다고 밝혔다.
 
시는 ‘서울, 사색의 공간’ 발표 이후 찾아가는 방법을 좀 더 자세히 알고 싶다는 의견과 가이드북 형식의 책자로 보고싶다는 의견 등을 수렴해 이번에 책으로 제작, 출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책에는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찾아가는 방법이 보다 상세하게 실려 있고, 각 장소별로 주변에 가볼만한 곳들을 함께 엮어 ‘한나절 나들이 추천 코스’로 소개하고 있다.
 
책은 한강을 기준으로 북쪽권(44곳, 총 177페이지)과 남쪽권(43곳, 총 165페이지)으로 나눠 각 1권씩 총 2권으로 구성된다. 각 권역마다 7개 테마로 구분해 소개하고 있다.
 
7개 테마는 ▴시간의 켜와 만나는 사색(9곳) ▴물가의 사색(7곳) ▴숲길을 거니는 사색(12곳) ▴내려다보는 사색(8곳) ▴종교적 의미를 느껴보는 사색(12곳) ▴숲 속의 사색(29곳) ▴일상에서 만나는 사색(10곳)이다.
 
가격은 권 당 8,000원이며,(개별구매 가능) 서울시청 본관 지하1층 서울책방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무료 e-book으로도 볼 수 있다.(http://ebook.seoul.go.kr)
 
한편, ‘서울, 사색의 공간’은 책과 별도로 기존에 서비스 중인 ▴모바일 지도 애플리케이션 ‘스마트서울맵’과 홈페이지(www.seoul.go.kr/campaign2014/sasaek) 에서도 볼 수 있다.
홈페이지에는 ▴자치구 ▴7가지 테마별로 공간을 나누어 소개하고 있으며, 장소특징, 이용정보, 찾아가는 방법, 사진 등으로 상세히안내하고 있다.
 
애플리케이션 ‘스마트서울맵’에서는 지도 위에 아이콘으로 위치가 표시돼있고, 아이콘을 터치하면 찾아가는 법 등 상세 정보를 언제 어디서나 확인할 수 있고, SNS을 통해 정보를 공유할 수도 있다. ‘스마트서울맵’은 기종에 상관 없이 앱스토어에서 앱 이름을 검색해서 내려받으면 된다.
 
최윤종 서울시 공원녹지정책과장은 “이 책과 함께 올 여름 무더위를 피해 시원한 바람, 맑은 공기, 푸른 나무로 가득한 서울 속 호젓한 사색의 공간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충전하기를 바란다”며 “87개소에서 그치지 않고 앞으로도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최대한 간직하고 있는 숨은 사색 명소를 지속 발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제이칸뉴스,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 admin@jkhannews.com>
 
..................페이스북 : http://www.facebook.com/jkhannews
..................트 위 터 : https://twitter.com/jkhannews
..................모 바 일 : http://m.jkhannews.com
..................유 투 브 : http://goo.gl/v8kyhq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공감
기사입력: 2015/07/09 [09:45]  최종편집: ⓒ 제이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 사색의 공간, 스마트 서울앱, 서울시, 서울 속 사색하기 좋은 87곳, <서울, 사 관련기사목록

"나라사랑"해요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