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지역정보 > 지자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관악구, 서울시 25개 자치구 전체 1006개 독서동아리중 30% 차지해
유종필 구청장의 인문학도시 건설 약속, 양과 질적인 성장 모두를 이뤄내
 
강덕훈 기자 기사입력  2017/03/15 [11:22]
관악의 저력, 300개 독서동아리 이끌어내다

▲ 관악구청 1층 용꿈꾸는작은도서관에서 독서토론을 하고 있는 독서동아리<혜윰나래> 회원들
[제이칸 뉴스 & 방송=강덕훈 기자]관악구(구청장 유종필)가 명실상부한 ‘도서관의 도시’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독서동아리 등록제가 시행된 2014년 11월부터 불과 2년 반만에 독서동아리 등록이 300개를 돌파했다. 이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전체 1006개 독서 동아리 중 약 30%를 차지하는 수치다.

관악구는 5명 이상의 주민이 월 1회 이상 정기 모임을 갖는 독서동아리의 도서구입비 등의 활동비를 지원한다. 지난해까지 255개 독서동아리가 혜택을 받았다.

효율적인 독서동아리 운영을 위해 동아리 운영방법이나 예산 및 회계정산, 독서토론 진행방법 등 관련자료 제공은 물론 정기적인 컨설팅도 운영하고 있다. 등록된 독서동아리를 대상, 구립 도서관, 싱글벙글 교육센터 등 17개소의 동아리 활동 공간도 지원한다. 활발한 독서 독아리 활동을 위해 동아리를 꾸리는 방법과 독서 토론 요령 등을 주제로 ‘독서 동아리 이끎이 연수’도 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그동안 6개 그룹으로 나뉘어 운영되던 독서동아리가 공공기관, 부모, 성인 등 3개의 거대한 네트워크로 연결된다. 보다 긴밀하고 유기적인 지식 공동체로 운영하기 위해서다.

이밖에도 ‘걸어서 10분거리 도서관 조성’에 앞장서 온 구는 ‘북스타트’, ‘리빙라이브러리’, ‘어르신 자서전사업’ 등 지역의 독서 분위기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사람에 대한 미래투자, ‘인문학도시’건설을 약속한 유종필 구청장의 취임이후 불과 5개에 불과 했던 공공도서관이 43개로 늘었다. 도서관 회원은 7만명에서 16만명으로 2배 이상 증가, 양과 질적인 성장 모두를 이뤘다.

유종필 구청장은 "300개의 독서동아리는 관악의 가장 값진 지적 자산"이라며 "인문학 도시 관악의 주역, 구민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admin@jknn.co.kr 제이칸 뉴스 & 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칸뉴스 페이스북 : http://www.facebook.com/jkhannews

................트 위 터 : https://twitter.com/jkhannews

................모 바 일 : http://m.jknn.co.kr

................유 투 브 : http://goo.gl/v8kyhq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공감
기사입력: 2017/03/15 [11:22]  최종편집: ⓒ 제이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나라사랑"해요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