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여름 밤, 한강에서 별이 쏟아진다!
7.30(일)~8.13(일) 뚝섬 자벌레에서 <별보기 체험교실>운영
 
김경훈 기자 기사입력  2017/07/14 [14:48]

[제이칸 뉴스 & 방송=김경훈 기자]한여름 밤, 한강에 별이 쏟아진다! 5년째 시민들의 사랑을 듬뿍 받아온 ‘별보기 체험교실’이 올해 7.30일부터 8.13일까지 15일간 뚝섬 한강공원 자벌레에서 개최된다.

자벌레 1층과 3층에서 진행되는 별보기 체험교실은 대학교 천체동아리 자원봉사자 ‘한강별지기’60명이, △천체관측 방법 △천체망원경 조작 및 실습 △별자리 설명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한강별지기는 건국대 우주탐구회, 경희대 소행성, 경희대 플래닛엑스, 서강대 별, 숙명여대 하늘섬, 아주대 C.OB.E 천문동아리 6팀으로 구성되었다.

세부 프로그램은 천체관측, 천체큐브 맞추기, 페이스페인팅, 별자리팽이 만들기, 외계인 가면 만들기, 휴대폰을 이용한 VR체험 등 11가지 상설 체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특히, 7월 30일(일)은 이루리 작가(그림책평론가)의 별자리 특강이 진행되며 ‘사람이 별이다’라는 주제로 천문학, 심리학 등을 통해 가족간 서로를 이해하는 뜻 깊은 시간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는 시립서울천문대(광진청소년수련관), 한국천문연구원, 고흥 2017우주항공축제위원회와 연계하여 다채롭고 풍부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고흥 ‘2017우주항공축제위원회’가 7.21일~22일 양일간 뚝섬한강공원에서 우주를 간접 체험하는 ‘360돔 영상관’, 천체망원경 전시관람 및 별자리 관측을 할 수 있는 ‘별별 우주여행’, IT밴드의 공연‘우주파티’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시립서울천문대(광진청소년수련관)에서는 8.3일~5일에 자벌레 1층과 3층에서 찾아가는 천문대 프로그램으로 중학생 대상 망원경 과학교실이 진행하며 8.11~13일에는 초등학생 대상의 망원경 교실을 운영한다.

한국천문연구원은 7. 21일부터 8. 13일까지 자벌레 1층과 3층에서 우주와 천체관련 사진전시와 영상을 상영한다.

참여신청은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시스템(yeyak.seoul.go.kr)을 통해 사전예약 후 방문하면 된다. 상설 프로그램의 경우 별도의 예약 없이 현장접수를 통해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별보기 체험교실’ 운영시간은 18:30~21:30까지이며 뚝섬 자벌레는 지하철 7호선 뚝섬유원지역 3번 출구로 나와 바로 연결된 통로로 걸어오면 된다.

프로그램 상세 정보는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http://yeyak.seoul.go.kr) 또는 별보기 체험교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hangangstarr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기용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한강몽땅 여름축제를 맞이하여 시민대상 무료 프로그램인 <별보기 체험교실>을 준비했다.”며 “다채롭고 전문적인 프로그램을 통해 즐겁고 유익한 시간을 가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admin@jknn.co.kr 제이칸 뉴스 & 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칸뉴스 페이스북 : http://www.facebook.com/jkhannews

................트 위 터 : https://twitter.com/jkhannews

................모 바 일 : http://m.jknn.co.kr

................유 투 브 : http://goo.gl/v8kyhq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공감
기사입력: 2017/07/14 [14:48]  최종편집: ⓒ 제이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여름,한가을,천문 관련기사목록

"나라사랑"해요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