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생활·문화 > 영화정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무도 보지 못한 세계가 열린다! <신과함께>
전대미문 신(神)세계 최초공개!
 
이근형 기자 기사입력  2017/09/26 [18:29]

[제이칸 뉴스 & 방송=이근형 기자]김용화 감독의 신작이자 주호민 작가의 인기 동명 웹툰 원작, 한국 영화 사상 가장 막강한 캐스팅 군단으로 화제를 모은 2017년 최고의 기대작 <신과함께>가 드디어 모습을 공개한다. [제작: 리얼라이즈픽쳐스㈜, ㈜덱스터스튜디오 | 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 ㈜덱스터스튜디오ㅣ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 감독: 김용화]

2017년 대한민국이 기다려온 최고의 기대작 <신과함께>가 티저 예고편과 포스터를 공개하며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신과함께>는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

드디어 공개된 <신과함께> 예고편은 아비규환이 된 화재현장에서 주변의 상황에 전혀 개의치 않고 서있는 두 사람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두 사람은 저승차사 ‘해원맥’과 ‘덕춘’으로 조금 전 화재현장에서 숨을 거둔 소방대원 ‘김자홍’을 데리러 왔다. 두 사람의 손에 이끌려 이승을 떠난 ‘김자홍’은 또 다른 차사 ‘강림’을 만나 49일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는 여정을 시작한다. 평생 가족과 남을 위해 헌신하며 착하게 살아온 ‘김자홍’은 정의로운 망자라는 칭송을 받지만 그가 삼차사와 함께 가야 하는 길은 순탄치 않다.

나무가 사람을 옭아매고, 뜨거운 불이 발끝까지 밀려오며, 끝도 없이 차가운 눈이 그들의 앞을 가로막는다. 그리고 그 길의 마지막에서 그들은 ‘염라’와 마주치게 된다. 누구나 가지만 아무도 본 적 없는 곳, 7개의 지옥은 정의로운 망자 ‘김자홍’도 피해갈 수 없는 또 다른 삶의 연장선이었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준비 기간 5년, 촬영기간 10개월 등 장장 6년의 시간을 쏟아 부은 영화 <신과함께>만이 보여줄 수 있는 새로운 세계가 모습을 드러낸 것이다. 모두의 상상 속에서만 존재하던 곳, 아무도 본 적 없지만 우리도 가야 하는 그 곳으로의 여정을 시작하는 저승 삼차사와 ‘김자홍’이 풀어나갈 이야기에 대한민국의 눈과 귀가 집중되고 있다.

예고편과 함께 공개된 포스터는 정의로운 망자 ‘김자홍’과 그의 재판을 돕는 삼차사가 이승과 저승의 경계를 넘어 어디론가 향하는 모습을 포착했다. 어리둥절한 모습으로 삼차사에 의지해 걸어가는 ‘김자홍’과 익숙한 듯 당당하게 걷고 있는 삼차사의 모습이 극명한 대비를 보여주며 네 사람이 함께 걸어가야 하는 길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커져간다.

누구나 가지만 아무도 본 적 없는 새로운 세계로의 문을 연 영화 <신과함께>는 오는 12월 20일 개봉한다.

<저작권자 ⓒ admin@jknn.co.kr 제이칸 뉴스 & 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칸뉴스 페이스북 : http://www.facebook.com/jkhannews

................트 위 터 : https://twitter.com/jkhannews

................모 바 일 : http://m.jknn.co.kr

................유 투 브 : http://goo.gl/v8kyhq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공감
기사입력: 2017/09/26 [18:29]  최종편집: ⓒ 제이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과함께,하정우,차태현,주지훈,김향기,이정재 관련기사목록

"나라사랑"해요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