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지역정보 > 지자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동구, 10월 12일부터 26일까지 친환경 에너지투어코스 운영
고덕천에너지마루, 고덕그린에너지, 암사태양광발전소, 십자성 에너지자립마을 투어
 
강덕훈 기자 기사입력  2017/10/11 [10:36]
환경을 생각하는 에너지, 제대로 알고 체험해보자


[제이칸 뉴스 & 방송=강덕훈 기자]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오는 12일부터 관내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총 5회에 걸쳐 친환경 에너지투어코스를 운영한다.

구는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주민과 학생들의 이해도를 높이고 에너지의 중요성을 일깨우고자 2015년부터 친환경 에너지투어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총 500여 명의 주민이 참여했다.

이번 투어코스는 총 4곳으로, 신재생 에너지시설인 고덕천 에너지마루, 수소연료전지 발전소인 고덕그린에너지, 수도권 최대 규모의 암사태양광발전소, 십자성 에너지 자립마을이다.

제1코스인 신재생에너지 교육ㆍ체험 공간인 ‘고덕천 에너지마루’에서는 태양ㆍ바람ㆍ바이오ㆍ물ㆍ힘 등 재생가능한 5가지 에너지가 만들어지는 원리를 배우고, 에너지 순환 등을 직접 체험하며 미래 에너지 문제를 함께 생각해보는 기회를 갖게 된다.

제2코스는 20MW 규모의 수소연료전지 발전소인 ‘고덕그린에너지발전소’다. 수소연료전지는 수소와 산소의 전기화학적 반응을 통해 공해물질의 배출 없이 전기를 생산하는 친환경적 에너지원으로, 고덕그린에너지발전소에서는 하루 45,000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와 9,000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난방열을 생산하고 있다. 평상시에는 일반인의 출입이 제한되는 고압전력시설이나 이번 투어를 통해서는 견학이 가능하다.

제3코스인 ‘암사태양광 발전소’는 암사아리수정수센터 부지를 활용해 만든 수도권 최대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다. 축구장 10개와 맞먹는 76,800㎡ 규모로 하루 1,850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를 생산하고 있다. 태양광 모듈 밑에는 아리수 생산시설이 있어 넓은 공공부지를 다목적으로 활용하는 좋은 예를 보여주고 있다.

마지막 제4코스는 2012년 8월 자립마을로 조성되어 현재는 자립마을의 모범사례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십자성 에너지자립마을’이다. 이 마을은 주택태양광 밀집지역으로 에너지 자립률 45%를 기록하고 있다. 주민들이 직접 전기사용량을 막대그래프로 표시해 에너지사용량을 기록하는 마을절전소 등 생활 속에서 실천하는 에너지 절약법 등에 대해 배울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이번 친환경 에너지투어는 쿨시티강동네트워크에서 왕성히 활동 중인 지역 주민이 에너지해설사(가이드)로 참여할 예정이다. 주민과 함께 하는 이번 투어가 기후변화에 대한 아이들의 이해도를 높이고, 신재생에너지와 에너지 절약에 대한 인식 확산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친환경에너지투어코스는 오는 12일부터 26일까지 총 5회로 진행될 예정이며, 더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청 맑은환경과(02-3425-5945)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 admin@jknn.co.kr 제이칸 뉴스 & 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칸뉴스 페이스북 : http://www.facebook.com/jkhannews

................트 위 터 : https://twitter.com/jkhannews

................모 바 일 : http://m.jknn.co.kr

................유 투 브 : http://goo.gl/v8kyhq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공감
기사입력: 2017/10/11 [10:36]  최종편집: ⓒ 제이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나라사랑"해요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