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지역정보 > 지자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북구, 어르신 건강문화 나들이 ‘복남할머니의 비밀 다이어리’ 뮤지컬 공연 시작
2013년부터 주변에서 쉽게 만나볼 수 있는 이야기들을 ‘창작뮤지컬’로 재구성
 
강덕훈 기자 기사입력  2017/10/11 [10:14]
어르신 ~ ‘복남 할머니’의 이야기, 같이 들어보실래요?


[제이칸 뉴스 & 방송=강덕훈 기자]‘노년의 비극’으로 여겨지는 치매로 인한 국내 사망자 수가 10년 전보다 2배 이상 급증하여 연간 1만 명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의 ‘사망원인통계’를 보면 지난해 국내에서 알츠하이머병이나 혈관성 치매, 기타 치매 등의 원인으로 사망신고를 한 사망자 수가 총 9,164명으로, 지난 2006년 4,280명 보다 2배 이상 늘어난 수치를 보인다.

이에 서울 성북구(구청장 김영배) 동선보건지소가 기존의 주입식 전달교육을 탈피, 창작뮤지컬을 통해 재미있고 실감나게 전달하면서 독특한 노년 건강관리 전략을 펼치고 있다.

창작뮤지컬은 ‘복남 할머니의 비밀 다이어리’라는 제목으로 총 3회차로 구성된 가운데 지난 9월 29일 정릉종합사회복지관에서 구민 80여명이 모인 가운데 첫 번째로 공연되었다.

이야기는 성북동에서 작은 슈퍼를 운영하고 자식들에게 신세 지는 것을 싫어하는 꼬장꼬장한 성격의 소유자인 ‘박복남’ 할머니가 어느날 본인이 기억을 자꾸 잃는다는 것, 치매 초기증상이라는 것을 알게 되고, 오래된 다이어리를 꺼내들면서 시작, 지금껏 살아오면서 기록했던 소중한 순간들을 되돌아보고 할머니는 그동안 연락을 끊고 지냈던 자식들이 가장 소중하다는 것을 깨달으면서 현실로 돌아와 자식들과 함께 여생을 마무리 한다는 이야기이다.

구는 이와 같이 우리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이야기들을 지난 2013년부터 재미있는 창작뮤지컬로 재구성하면서 어르신들에게 웃음을 제공하고 노년기 치매 및 건강관리의 중요성을 효과적으로 전달, 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성북구 관계자는 “주민들에게 좀 더 재미있고 실감나게 건강관리의 중요성을 전달하고자 고심하던 차에 ‘복남 할머니의 비밀 다이어리’와 같은 창작뮤지컬 공연을 기획하게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건강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를 선정하여 뮤지컬과 접목시키면서 ‘찾아가는 건강문화 나들이 공연’을 지속적으로 펼쳐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창작뮤지컬 ‘복남 할머니의 비밀 다이어리’는 오는 17일 오전 10시 30분 성북동 성당에서 2회차가, 19일에는 오전 11시 꿈의숲 교회에서 3회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admin@jknn.co.kr 제이칸 뉴스 & 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칸뉴스 페이스북 : http://www.facebook.com/jkhannews

................트 위 터 : https://twitter.com/jkhannews

................모 바 일 : http://m.jknn.co.kr

................유 투 브 : http://goo.gl/v8kyhq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공감
기사입력: 2017/10/11 [10:14]  최종편집: ⓒ 제이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나라사랑"해요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