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지역정보 > 지자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관악구, 어르신들을 위한 동별 맞춤형 특화 건강프로그램 진행
프로그램 전․후 일반적 특성과 건강평가를 통해 프로그램 효과성 입증
 
이근형 기자 기사입력  2017/12/11 [12:56]
하하호호 활짝 웃는 관악구 어르신들의 비결은?



[제이칸 뉴스 & 방송=이근형 기자]관악구(구청장 유종필) ‘찾아가는 동주민센터’(이하 찾동) 어르신방문간호사가 진행한 건강 프로그램이 화제다.

구는 지난 6월부터 찾동 어르신방문간호사가 동별 특성에 맞는 3가지 주제로 135회 맞춤형 특화 건강프로그램을 진행, 총 2천 268명의 어르신이 혜택을 받았다.

우선, ‘집밖 건강관리 프로그램’은 가정방문과 지하․옥탑방 전수조사를 통해 확인된 홀몸 또는 칩거어르신, 초기우울증 어르신을 대상으로 골목친구 만들기라는 주제로 7주간 진행됐다.

노인인구가 많은 은천동, 성현동 등 6개동의 어르신들은 신체활동, 자존감 향상을 위한 활동, 친근감조성, 우울예방교실 등 현장중심의 교육과정으로 구성하여, 재미와 특색을 고루 갖춘 프로그램이라고 평했다.

조원동, 미성동 등 5개동에서 8주간 운영된 ‘스스로 관절관리 프로그램’은 골관절염을 앓고 있거나 고위험 어르신을 대상으로 전문교육과정을 이수한 간호사가 관절통증 다스리기, 관절건강댄스 등을 운영, 어르신들의 삶의 질을 변화시켰다.

‘혼자보다 함께 고혈압교실’은 6주 프로젝트로, 운동교육과 고혈압 식단을 알아보는 영양교육, 이미지 가꾸기 등 고혈압 관리의 다각적인 방법을 알려주고, 심뇌혈관질환으로 악화되는 예방법에 주력했다.

김준례 지역보건과장은 “건강 프로그램 전․후의 개인별 건강평가와 인바디 측정, 노인우울조사 등 일반적 특성은 물론, 전․후의 건강상태도 비교 분석했다”며 “그 결과 이번 건강 프로그램 운영의 효과성이 입증됐다”고 설명했다.

‘집밖 건강관리 프로그램’ 전에는 ‘자살을 생각해 본적이 있다’가 7.2%였으나, 후에는 0%를 보였으며, 자신의 생활에 대한 만족도는 프로그램 전은 46.4%에서 83.6%로 2배 가까이 상승됐다.

또한, 신체적 만족도는 96.5%, 정서적 만족도는 98.8%, 어르신방문간호사에 대한 만족도는 98.6%로 나타났다.

‘스스로 관절관리 프로그램’ 조사에서는 무릎관절의 통증이 4.21점에서 2.62점으로 통증조절 효과를 보였고, 유연성과 균형감각의 효과는 물론, 통증으로 인한  일상생활의 불편함, 정서적 불안과 우울감도 크게 감소됐다.

이번 특화 건강프로그램은 어르신과 소통하는 방문간호사가 프로그램을 기획부터 계획, 참여 독려, 평가까지 직접 진행한 점이 가장 큰 성공요인이라는 평이다.

유종필 구청장은 “2018년도에는 건강프로그램 확대를 통해 지역 내 어르신들이 더 많이 참석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께 삶의 활력소를 제공하고 건강한 노년기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admin@jknn.co.kr 제이칸 뉴스 & 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칸뉴스 페이스북 : http://www.facebook.com/jkhannews

................트 위 터 : https://twitter.com/jkhannews

................모 바 일 : http://m.jknn.co.kr

................유 투 브 : http://goo.gl/v8kyhq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공감
기사입력: 2017/12/11 [12:56]  최종편집: ⓒ 제이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악구,어르신,건강프로그램 관련기사목록

"나라사랑"해요
주간베스트 TOP10